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

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

> 한국독일언어문학회(구 독일언어문학연구회) > 독일언어문학 > 54권 0호

페터 알텐베르크의 "Der Besuch"와 "Prodromos"에 나타난 "디에테티크"의 미학

Die Asthetik der Diatetik in Peter Altenbergs "Der Besuch" und "Prodromos"

프리더슈타펜벡 ( Frieder Stappenbeck )

- 발행기관 : 한국독일언어문학회(구 독일언어문학연구회)

- 발행년도 : 2011

- 간행물 : 독일언어문학, 54권 0호

- 페이지 : pp.325-340 ( 총 16 페이지 )


학술발표대회집, 워크숍 자료집 중 1,2 페이지 논문은 ‘요약’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,

구매 전에 간행물명,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.

5,600
논문제목
초록(한국어)
이 논문은 빈의 작가인 페터 알텐베르크의 단편 산문을 중심으로 섭생학적 관점과 전체 시상간의 상호 관계를 조명하고 있다. 이를 위해 그의 작품 중 "Der Besuch"와 "Prodromos"를 인용하였다. 논문의 중심 주제는 이미 제목에서 (페터 알텐베르크의 "Der Besuch"와 "Prodromos"에 나타난 "디에테티크"의 미학) 드러난다: 알텐베르크가 다이어트에 대해서 얘기한다면 그것은 전적으로 다이어트에 관한 이야기이다. 질문은 그렇다면 과연 그가 이 개념을 가지고 어떤 미학을 발전시켰는가 하는 것이다. 그의 작품은 언뜻 보면 세기말 (Fin de siecle) 특유의 유미주의적 정신을 담아낸 듯 보인다. 그러나 "Der Besuch"나 후기 단편 산문 모음집인 "Prodromos"에서 우리는 수많은 식이요법에 관한 추천과 격언들을 살펴볼 수 있다. 알텐베르크의 섭생학은 언제나 고대에서부터 중용과 "적당한 정도"를 대표했던 전통적인 섭생학과 구별된다. 그는 소위 goldene Mitte라 불리우는 중도, 즉 균형을 찾는 것이 아니라 반대로 이를 넘어선 어떤 것에 중점을 두었다. 이러한 자세는 소시민적인 평범함을 불신하고 예술가로써의 인생이 ("Lebens-Kunstlertum") 가져다 주는 창조적인 잠재력에 믿음의 근거를 둔 것이다. 이로써 알텐베르크의 사상은 1900년대 유행했던 진부한 생명이나 위생에 대한 가르침이라기 보다는 아방가르드 운동의 선두로써 여겨지는 것이다.

논문정보
  • - 주제 : 어문학분야 > 독문학
  • - 발행기관 : 한국독일언어문학회(구 독일언어문학연구회)
  • - 간행물 : 독일언어문학, 54권 0호
  • - 발행년도 : 2011
  • - 페이지 : pp.325-340 ( 총 16 페이지 )
  • - UCI(KEPA) : I410-ECN-0102-2012-850-003003602
저널정보
  • - 주제 : 어문학분야 > 독문학
  • - 성격 : 학술지
  • - 간기 : 계간
  • - 국내 등재 : KCI 등재
  • - 해외 등재 : -
  • - ISSN : 1229-0106
  • - 수록범위 : 1993–2020
  • - 수록 논문수 : 1251